메뉴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메인비쥬얼

메인 컨텐츠

야마하 모터사이클로 맺어진 인연!

야마하 모터사이클과 라이더가 만났을때 흘러나오는 여러가지 이야기들…
같은 종류의 모터사이클은 있을 수 있지만 당신의 이야기는 오직 하나 뿐입니다.
여러분의 리뷰를 올려주세요~ 매월 가장 우수한 리뷰를 선정하여 다음달 1일에 소정의 사은품을 드립니다."

부산시승회 스쿠터류 입문자의 T Max 후기
작성자 : 안진수   |   작성일 : 2017.09.24
조회수 : 138

 

***계시판 문제인지 제 컴퓨터 문제인지....사진 이 자꾸 오류걸려서 올라가질 않아 첨부파일에 사진 첨부합니다***

(추후에 문제가 해결되면 꼭 사진올려서 수정하겠습니다)

 


 

2017년 9월 24일 부산 금정점 야마하에서 시승회 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을숙도에 10시 도착해서 맥스시리즈 시승회에 참여하게됬습니다

 

 

일단 제 설명을 하자면

 

키는 176이며 몸무게는 70

 

닌자300을 보유중에 있으며 모레 x max 출고를 앞두고있는 라이더입니다

 

전 스쿠터류 보단 메뉴얼 계열로 입문해서 타왔기때문에

 

시승회에서 스쿠터 계열을 탄것이 처음이였습니다

 

그래서 저의 후기는 아~~주 스쿠터 입문자의 후기와 다름없다고

 

참고해주시면 될거같습니다(다른 브랜드 기종들과의 비교는 무리입니다 ㅠ)

 

부산 을숙도 주변 도로 상황이 한산했기 때문에 속도와 rpm 은 큰 한계없이 썼고

 

짧은 시간이였지만 전자장비를 되도록 많이 써볼려고 조작했습니다 ㅋ

 

 

 

그럼 제가 느낀 T max 후기 시작합니다

 

1. 출발하기전 시트에 앉았을때 시트고가 제 키에 비해선 높아 당연히 까치발이 되었지만

 

운행 도중에는 진짜 전혀 높다고 느끼질 못했습니다. 라이더라면 모든 기종 모든 브랜드의 바이크들의 시트고가 운행중엔 크게 문제가 되질 않지만

 

특히 티맥스는 큰 불편이 없더군요

 

자세 또한 넓은 발판과 차체 길이 덕에 .......마치 장군같이 <<<내가 라이더다 길을 비켜라>>>라는 승마자세가 나오더군요;;

 

고속으로 스트롤을 당길시 차체가 오히려 가라앉는 느낌을 받았습니다.......(땅을 기어가듯 ㅋㅋㅋㅋㅋ)

 

그만큼 너무 안정적으로 다가왔습니다.

 

 

2. 리어쇼바와 시트로 ( 지면 아래에서 허리 위로까지) 전해지는 부분이 너무 좋았고 인상적이였습니다.

 

시승회동안 짧게 nmax 를 타보았고 제 바이크를 비롯 쿼터급(닌자 mt03 r3 )등의 메뉴얼바이크를 타보았지만

 

타바이크와 다르게 거의 지면이 느껴지지 않았습니다 ;;;;마치 하늘을 걷는듯한 편안하고 안락함을 제공하더군요

 

가속시 리어타이어에서 전해오는 털릴거 같은 불안함 자체가 없었습니다 (주행 내내 "대박~~!!"을 몇번외친지 모르겠네요 )

 

이 장점이 코너와 고속에서도 다가와서 왜 많은 사람들이 티맥스 티맥스 하는지를 조금이나마 느꼈습니다.

 

 

3. 수많은 전자장비가 있는 티맥스에서 다른것보다 제겐 2가지가 가장 인상적이였고 매력적으로 다가왔습니다

 

하나는 스크린 자동 조절 시스템이였는데

 

전 바이크 타고 헬멧을 쓰면 바람을 느끼고 싶어 쉴드를 자주 열고 타는 편입니다 하지만 고속에선 눈이 너무 따갑기때문에

 

당연히 쉴드를 내려야 하는데요

 

티맥스는 자동으로 스크린을 조절하기 때문에 눈이 아픈 일이 거의 없었습니다 ㅋㅋㅋ

 

(대신 모든 스쿠터류가 그렇듯이 배쪽에서 기류가 발생해서 제 옷을 자꾸 올려서 배를 노출 시키더군요;;;헐 ㅋㅋㅋ)

 

두번째는 크루즈 모드였는데 크루즈 시스템 있는 차량자체도 처음이였지만

 

이렇게 편한기능인줄 몰랐습니다 특히 이 시스템이 티맥스와 너무 어울린다고 개인적으로 생각합니다

 

장거리 운행시 스트롤을 일정하게 꺽어주기 때문에 손목이 아픈일이 허다했는데 이 크루즈모드라면.......이란 생각이 절로 들거 같네요 ㅠㅠ

 

 

4. 출력이나 가속은 말할것도 없이 예술이였습니다

 

짧은 시승시간이라 트랙모드를 느끼기엔 짧았지만 

 

트랙모드 D/S 는 상황에 맞게 조절한다면 엄청난 효과가 있을거같은 예감을 받았습니다

 

500씨씨가 넘는 만큼 출력이 좋을거라곤 당연히 알고있었지만

 

직접 타면서 느낀 출력의 힘은 정말 대단하더군요 

 

 

 

한마디로 요약해서 제가 느낀 티맥스는 "안락한 고속열차 " 였습니다 ㅋㅋ

 

시승회 주관하시던 본사직원께서 인터뷰 마지막에 한 질문이 생각나네요

 

"1550 만원 가격인 티맥스 가격에 적당하다고 생각하시나요?"

 

 

음.....사실 1550만원이 작은돈은 아니잖아요?

 

ㅋㅋ하지만 제 주관적으론 (싸다거나 비싸다보단) 저 값어치만큼 한다 요렇게 생각되네요

 

전자계통이 정말 많은데다(열선그립 열션시트 트랙모드등등) 디자인도 빵빵하고 마감 좋코

 

 

 

Feat . 오전 이른시간부터 끝나고 마칠때까지 남아있었는데

 

햇볕이 강하고 을숙도의 많은 인파와 차량때문에  저 같은 사람들도 많이 힘들고 지쳤는데

 

야마하 직원분들이 너무 고생하시는거 같았습니다 수고많으셨습니다

 

다음번에는 너무 힘들어서 지방에 시승회를 고려해봐야겠다 하셨는데 ;;;;ㅠㅠ

 

꼭 이런 좋은기회 지방에서도 어렵겠지만 계속 부탁드리겠습니다

 

정말 즐거웠거든요 저 개인적으론  ㅠ

 

 

 

 

 

 


 


 

 


글쓴이 : 비밀번호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