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컨텐츠 바로가기

메인비쥬얼

메인 컨텐츠

야마하 모터사이클로 맺어진 인연!

야마하 모터사이클과 라이더가 만났을때 흘러나오는 여러가지 이야기들…
같은 종류의 모터사이클은 있을 수 있지만 당신의 이야기는 오직 하나 뿐입니다.
여러분의 리뷰를 올려주세요~ 매월 가장 우수한 리뷰를 선정하여 다음달 1일에 소정의 사은품을 드립니다."

2017,9,9. 맥스시리즈 시승회에서 받은 기분좋은 선물들...
작성자 : 파란모자   |   작성일 : 2017.09.15
조회수 : 167

externalFile00.jpg

(이 사진은 엠티포럼카페에서 차용했습니다. 플랭카드는 찍은 사진이 없어서 ㅠ 문제가 되면 삭제하겠습니다~;;) 

 

 

지난 9월 9일에 충주중원공원에서 MT-Day(이하 엠티테이)가 열렸는데요.

이 엠티데이는 야마하의 가장 인기기종인 MT 시리즈의 대표적인 동호회 MT Forum이 주최하는 축제죠~



올해로 벌써 3회를 맞이한다고 하는데, 

사실 저는 처음이라 아는 분도 적고 참 서먹서먹 그랬습니다.


하지만, 야마하에서 시승회를 준비 해오셨는데요, 선물이 많다는 말에 더 솔깃합니다.

 

IMG_9831.JPG



사실, 작년에는 NMAX를 시승해볼 기회가 있어서 잠시 타봤는데

정말 작지만 생각보다 알찬 스쿠터라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IMG_8274.JPG


막히는 시내도로에서 이런 녀석 하나있으면 좋겠다 싶더라구요.


NMAX 가 이정도인데, 그럼 TMAX는 엄청나겠구나 해서 TMAX 시승기회를 엿봤습니다만,

여태 엿보기만 했네요. ㅋ


그런데, 올해 봄... 야마하 페스티벌에서 이였죠~

XMAX 1호차를 연기자 '정찬'님께서 구입하신다는 소식도 접하고...

정찬님 팬이기도하지만, 도우미 언니들이랑 찍고싶어서 기념촬영도 하고,,,,ㅋㅋ

 

---------

'x-box'

---------


그렇게 시간은 흘러흘러~이번 엠티테이에서 맥스브라더스의 시승회가 준비되어 있다는 말에

내심 세기종을 모두 타보고 비교해 볼 수 있어 올것이 왔구나 싶더라구요. ㅎㅎ


하지만 엠티데이에서는 야마하 송대리님이 점심식사를 못하실 정도로

많은 분들께서 신청을 하셨기때문에,

저역시 XMAX만 시승을 짧게하는것으로 만족했습니다.

 

IMG_9847.JPG

 

일단,

제 순서가 되고,

야마하가 준비해주신 안전장구(팔꿈치 보호대, 무릎보호대,  헬멧, 장갑)를 착용하고,

(착용안하면 시승불가랍니다.ㅋㅋㅋ) 시동을 거는데, 이게 영 잘 모르겠더라구요.

일단 키는 ON상태인데, 스마트키인것도 같고, 브레이크레버를 잡고 시동을 거니 되네요.

우와아~스마트키 시스템이 이륜차에도 이렇게 적용되는구나,

갈수록 바이크도 참 편하겠다. 생각들더라구요.

 

IMG_9833.JPG


미리 받은 기념 모자를 시트아래 트렁크에 넣으려고 뚜껑을 열었는데 또 놀랍니다.

거의 반신욕해도 될 정도의 창고가 나와요. ㅋㅋ

선그라스랑 모자랑 트렁크에 넣고 슬슬 가봅니다.

 

IMG_9832.JPG

 

안전턱도 넘고, 처음 와본 충주 중앙탑면일대를 드라이브합니다.

시승회 순서를 기다리는 분들은 생각도 안납니다.

그냥 주구장창 다닙니다.

작년 NMAX 때처럼 쇼윈도에 비춰진 모습을 찍어서 비교를 해보고 싶어집니다.

그렇게 마음에 안드는 커피숍 쇼윈도도 지나고 길거리 식당 쇼윈도도 지나고, 한적한 조정경기장 화장실 유리문앞에 서봅니다.

 

IMG_9844.JPG

 

제 다리가 쪼매 길어서 이리저리 다리를 올리고 찍어보니,

아무래도 제 다리는 쭉 뻗기 어려워 보입니다.

역시 TMAX 시승회를 다시 노려야 한다고 다짐해봅니다.

 

IMG_9845.JPG

 

아무래도 시승회를 기다리는 수많은 인파를 생각해보니,

빨리 시승차량을 되돌려야 겠다는 생각이 들어 빠르게 행사장을 이동합니다.

 

어라 비상등이 기본이네~ 하며 갑니다.

왜냐 브라더들이 기다리고 있을테니까요. ㅋㅋ


 

IMG_9835.JPG

 

(NMAX 에는 없던 비상등이 XMAX 에는 있습니다. 네 있습니다.)

 

 

IMG_9850.JPG

 

짧은 시승이였지만, 이번 시승회에서 느낀점이라면,


1. 역시 MAX 시리즈는 작지만 알차고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스쿠터라는 생각,

2. TMAX는 언제 타볼 수 있을까? 진짜 인기차종이라는 걸 다시 실감했습니다.

3. '과연 무엇이 남을까', ' 맥스시리즈가 많이 남나' 싶을 정도로 많이 준비해주신 선물에 감동입니다.

 

IMG_98580000.jpg

 

(모자이크를 한것 외에는 이번 시승회에서 받은 선물입니다. 와이프에게 상납한 '에코백'과 '고급스러운 키링'이 보이네요. 네! 제 몫은 오롯이 파란모잡니다. ㅋ)

 

글재주가 없어서 시승회에서 느낀점을 세세하게 많이 표현하지 못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많은 홍보와 노력을 하는 야마하코리아의 노력에 박수를 드립니다.

 

덧, 시승회에 오신 송대리님이랑 직원분 식사도 잘 못하시고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정말 직장인들은 점심식사시간 방해받는거 싫어하는데, 열심히 도와주시고 진행해주셔서 야마하가 더욱 빛나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두분 특히 수고하시고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글쓴이 : 비밀번호 :
목록